지난 번 블로그에서 썼듯, 뜬금없이 삘 받아 만들어본 "불법! 퀴어이론 입문" 입니다. 퀴어이론을 처음 공부하고자 하는 분이 처음에 이런 논문 정도 읽으면 도움이 되겠지라는 의도로 선별해서 만들었습니다. 누군가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...

총 922쪽이고 250MB 용량이라 모바일에서 함부로 받진 마시고요!

다운로드: http://goo.gl/6xAKfc

*상단에 "퀴어이론입문" 메뉴를 추가했습니다.

목록은 다음과 같습니다.

도입
01 박미선. “젠더” <여/성이론> 1 (1999): 317-327.
02 조심선희. “섹슈얼리티” <여/성이론> 14 (2006): 227-240.
03 운조. “트랜스젠더” <여/성이론> 12 (2005): 297-313.
04 루인. “규범이라는 젠더, 젠더라는 불안 : 트랜스/페미니즘을 모색하는 메모, 세번째” <여/성이론> 23 (2010): 48-75.
05 한주희. “퀴어 정치와 퀴어 지정학” <문화과학> 83 (2015): 62-81.

역사
06 박차민정. “1920~30년대 '성과학' 담론과 '이성애 규범성'의 탄생” <역사와 문화> 22 (2011): 29-52.
07 박관수. “1940년대의 남자동성애 연구”  <비교민속학> 31 (2006): 389-438.
08 김지혜. “1950년대 여성국극공동체의 동성친밀성에 관한 연구”  <한국여성학> 26.1 (2010): 97-126
09 루인. “캠프 트랜스: 이태원 지역 트랜스젠더의 역사 추적하기, 1960~1989” <문화연구> 1.1 (2012): 244-278.
10 한국여성성적소수자인권운동모임 끼리끼리. “한국 레즈비언 인권운동 10년사” <진보평론> 20 (2004): 39-68.
11 한채윤. “한국 레즈비언 커뮤니티의 역사” <진보평론> 49 (2011): 100-128.
12 친구사이. “‘친구사이’와 한국의 게이 인권운동” <진보평론> 49 (2011): 60-99.

교차성, 복잡성
13 지혜. “페미니즘, 레즈비언/퀴어 이론, 트랜스젠더리즘사이의 긴장과 중첩” <영미문학페미니즘> 19.2 (2011): 53-77.
14 지혜. “페미니스트 젠더 이론과 정치학에 대한 재고: 여자/트랜스(female/trans) 남성성 논쟁을 중심으로” <영미문학페미니즘> 20.2 (2012): 63-92.
15 박미선. “글로리아 안잘두아의 교차성 이론: 초기 저작에서 『경계지대/경계선』까지” <여성학연구> 24.1 (2014): 95-126.
16 루인. “젠더, 인식, 그리고 젠더폭력: 트랜스(젠더)페미니즘을 모색하기 위한 메모, 네 번째” <여성학논집> 30.1 (2013): 199-233.
17 전혜은. “수잔 웬델 : 손상의 현상학자” <여/성이론> 27 (2012): 186-204.
18 루인. “수잔 스트라이커 : 트랜스젠더 페미니즘, 역사, 그리고 동성애규범성” <여/성이론> 26 (2012): 81-103.
19 박미선. “섹슈얼리티 권력체계와 일탈의 성정치: 게일 루빈” <안과밖> 40 (2016): 211-229.

비평Critique
20 지혜. “〈프리실라〉(Priscilla), 스크린과 무대 사이의 횡단과 번역” <현대영미드라마> 28.2 (2015): 59-86.
21 우주현, 김순남. “‘사람’의 행복할 권리와 ‘좀비-동성애자’의 해피엔딩 스토리 : <인생은 아름다워> 시청자 게시판 분석을 중심으로” <한국여성학> 28.1 (2012): 71-112.
22 지혜. “역사와 기억의 아카이브로서 퀴어 생애 :  『나는 나의 아내다』(I Am My Own Wife) 희곡과 공연 분석” <여성학논집>, 30.2 (2013): 205-232.
23 강오름. ““LGBT, 우리가 지금 여기 살고 있다” : 현대 한국의 성적소수자와 공간” <비교문화연구> 21.1 (2015): 5-50.
24 루인. “규범적 슬픔, 젠더의 재생산 : 장례식, 트랜스젠더, 그리고 감정의 정치” <진보평론> 57 (2013): 235-255.
25 나영정. “한국 성소수자 운동과 제도화의 역설” <진보평론> 63 (2015): 228-257.

혐오
26 한채윤. “동성애와 동성애 혐오 사이에는 무엇이 있는가” <생명연구> 30 (2013): 15-38.
27 시우. “혐오 없이, 혐오 앞에서, 혐오와 더불어 : 한국 LGBT/퀴어 상황을 기록하는 노트” <문화과학> 84 (2015): 288-305.
28 루인. “게이/트랜스 패닉 방어 두려움과 혐오 폭력” <판결문과 사례 분석을 통해 본 성적 소수자 대상‘혐오 폭력’의 구조에 대한 연구> 한국성적소수자문화인권센터 2015

번역
29 존 W. 스코트[조안 W. 스콧]. “젠더: 역사 분석의 유용한 범주” 송희영 옮김. <국어문학> 31 (1996): 291-326.
30 주디스 버틀러. “단지 문화적” 임옥희 옮김. <오늘의 문예비평> 56 (2005): 279-300.
31 수잔 웬델. “건강하지 않은 장애인 : 만성질환을 장애로 대우하기” <여/성이론> 27 (2012): 158-185.
32 셰릴 체이즈, 피터 헤가티. “피터 헤가티와 셰릴 체이즈의 대화: 인터섹스, 페미니즘 그리고 심리학” <여/성이론> 27 (2012): 130-157.
33 애너매리 야고스. “페미니즘의 퀴어이론” <여/성이론> 23 (2010): 117-151.


2016/09/06 21:04 2016/09/06 21:04
Trackback URL : http://runtoruin.com/trackback/3230
  1. 샤머니  2016/09/06 21:45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와아 감사합니다!
  2. 진수  2016/09/07 11:18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감사히 잘 읽겠습니다-
  3. crossin  2016/09/08 15:45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감사한 마음으로! 열심히 공부하겠습니다.
  4. 진오  2016/09/09 04:21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제 블로그에 공유해도 좋을까요?
  5. 진오  2016/09/09 04:27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아참, 이건 그냥 지나가면서 하는 소리인데, 아무래도 Sick Woman Theory 접해보셨겠죠?
    http://www.maskmagazine.com/not-again/struggle/sick-woman-theory
  6. 비밀방문자  2016/09/15 22:26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.
    • 루인  2016/09/17 18:30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      혹시 미리보기가 안 된다고 나오는 상황인가요? 그럼 그냥 다운로드를 선택하시면 되고요.
      파일이 너무 커서 미리 보기는 그냥 안 될 거예요. :)
      혹시나 다운로드도 안 되면 다시 한 번 말씀해주셔요. 고맙습니다!
  7. 깻록  2016/10/14 21:26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다운로드 받고 싶은데 링크 오류가 떠서 안 받아지네요 ㅠㅠ
  8. 한숨  2016/11/03 12:38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안녕하세요. 경희대학교 여성주의 소모임 '한숨'이라고 합니다. 저희 모임에서도 퀴어와 관련하여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데 올려주신 자료가 매우 괜찮아보여 해당 파일을 제본하여 저희 모임에서 돌려읽고 싶은데 가능할까요?
    • 루인  2016/11/12 18:04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      답이 늦었습니다. 어떤 식으로 활용하셔도 괜찮습니다. 고맙습니다.
  9. 비밀방문자  2016/12/13 11:33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.
  10. 비밀방문자  2017/02/26 03:07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.
    • 루인  2017/02/27 18:33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      도움이 된다니 정말 기뻐요. 많이 부족한 자료지만 그래도 유용하게 써주신다면 더 기쁠 듯하고요. :)
      고맙습니다!
  11. 새싹  2017/03/06 18:03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감사합니다:)
    • 루인  2017/03/09 18:42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      감사하다는 댓글을 남겨 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. 무척 큰 위로를 받아요. :)
  12. ㅎㅎ  2017/03/19 18:27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감사해요!!!ㅎㅎ
  13. 비밀방문자  2017/05/06 18:39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.
  14. alsh  2017/08/16 10:04  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귀한 자료 감사합니다. 열심히 공부하겠습니다 :)
openclose